태양전지 효율 높이는 회절격자 집광필름 개발

September 19, 2019

 

GIST(지스트, 총장 김기선)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송영민 교수와 나노종합기술원(원장 이조원) 강일석 박사 공동 연구팀은 부착 가능하며 유연한 회절격자* 필름을 태양전지에 부착하여 기존에 사용되지 않는 여분의 빛을 집광하는데 성공하였으며, 태양광 스펙트럼의 빛 회절 구조를 설계 및 제작하고 효율적인 빛-전기 효율 변환을 위해 가장 적합한 구조임을 밝혔다.  

 

태양전지는 햇빛을 전기로 변환하여 전력을 생산하는 발전 방식이다. 태양전지로 빛이 조사되었을 때 음의 전하를 띠고 있는 기본 입자와 양의 전하를 띠고 있는 기본 입자가 형성되며 각각이 양 전극으로 이동하여 전력을 생성한다. 초기 셀레늄 원소(Se)를 이용한 태양전지는 1~2% 수준에 불과하였지만, 최근 들어 다양한 태양전지가 개발되면서 효율은 47%까지 증가하였다. 또한 얇고 유연한 태양전지로 인해 기존 제한적이었던 활용분야(건물, 자동차과 우주 태양광 발전) 외에도 유연한 소자에도 적용 가능하여 여러 생활에서 태양전지의 실사용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러한 유연태양전지를 제작하기 위해 태양전지의 어레이*화가 불가피하며, 어레이 형성 시 태양전지 셀 간의 간격이 발생하게 된다. 셀 간 간격은 면적 대비 효율의 저하를 일으킨다. 따라서 효율적인 광-전기 변환을 위해 셀 간 간격을 이용하기 위한 빛의 재분배가 필요하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나노 및 마이크로 크기를 갖는 회절격자를 필름을 태양 전지에 도입함으로써 빛을 효율적으로 집광할 수 있는 광학 구조의 설계가 가능하다. 
 
본 연구에서는 서로 다른 에너지띠를 갖는 물질의 삼중접합 태양전지를 활용하였다. 단파장에서부터 장파장까지 태양광 흡수 스펙트럼을 고려한 태양전지로써 태양에너지 갖는 넓은 파장 영역에서 흡수가 가능하다. 제작된 고분자의 두께는 수십 마이크로이므로 기존 모듈의 무게는 유지하고 태양전지의 효율은 크게 증가 시킬 수 있어, 단위 무게 당 생산되는 전력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시뮬레이션을 통해 회절격자가 적층된 태양전지의 흡수율 증가를 확인하였으며, 광-전류* 밀도는 기존 태양전지 모듈 대비 10% 증가됨이 확인되었다. 

 

송영민 교수는 “태양전지 어레이 형성 시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셀 간 간격을 해결하기 위해 광학구조를 설계 및 제작하였으며, 유연하며 부착이 가능한 회절격자 필름은 플렉서블 태양전지에 응용 가능하여 향후 태양광을 활용한 다양한 에너지 하베스팅 소자에 널리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연구의 성과를 시사했다. 

 

GIST 송영민 교수(교신저자)와 나노종합기술원의 강일석 박사(공동 교신저자)가 주도하고, GIST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장재형 교수 참여 및 김영재 박사과정(제1저자)이 수행한 이번 연구는 산업통상자원부(MOTIE)이 추진하는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KETEP) 사업 및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의 미래소재디스커버리(NRF), 기초연구실(BRL) 사업 및 GIST Research Institute(GRI) 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되었으며, 연구결과는 재료 및 계면 분야의 세계적인 국제학술지인 에이씨에스 어플라이드 머트리얼 앤 인터페이스(ACS Applied Materials and Interfaces, IF=8.456) 9월 6일에 게재되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School of Electrical Engineering and Computer Science, Gwangju Institute of Science Technology,

123, Cheomdangwagi-ro, Buk-gu, Gwangju 61005, Korea

Tel : +82-62-715-2655 Fax : +82-62-715-2657

© 2017 by FOEL. Proudly created by YJs. All Rights reserved.